Good is Cool In Your Travel
‘좋은(good)’ 가치를 담고 있는 여행이
‘멋진(cool)’여행입니다.
Seoul
My Little Forest
ⓒ 김주원

Journey of Innovation 영감을 주는 드라이빙

카이엔과 파나메라. SUV와 세단을 지극히 포르쉐다운 관점에서 풀어낸 두 모델은 포르쉐가 언제나 스스로 미래를 개척해왔음을 증명한다. 플러그인-하이브리드(PHEV) 기술을 접목한 카이엔과 파나메라 E-하이브리드 모델은 지속 가능하고도 역동적인, 새로운 세대의 포르쉐 E-퍼포먼스를 제시한다.

포르쉐 카이엔
E-하이브리드
Porsche Cayenne
E-Hybrid

ⓒ 김주원

지속 가능성과 스포츠카의 역동성이 만나 탄생한 카이엔 E-하이브리드. 3.0리터 V6 터보 차저 엔진과 전기 엔진을 결합해 최대 출력 462마력을 발휘한다. 정지 상태에서 100km/h까지 가속하는 데 5초 소요되며, 최고 속력은 253km/h다. 또한 공공 충전소에서 언제든 쉽게 충전해 전기 구동만으로도 주행이 가능하다.

포르쉐다운 주행의 재미는 당연히 빼놓을 수 없는 부분. 운전자는 ‘E-POWER’ ‘HYBRID’ ‘SPORT’ ‘SPORT PLUS’ ‘INDIVIDUAL’의 주행 모드를 버튼 하나로 손쉽게 전환할 수 있다. 특히 ‘SPORT RESPONSE’ 버튼을 누르면 20초간 차량 반응 속도를 최대치로 설정해 한층 강력한 퍼포먼스를 발휘하며, 육중한 차체가 군더더기 없이 질주한다. 모든 포르쉐는 궁극적으로 스포츠카이기에.

포르쉐 파나메라 4
E-하이브리드
Porsche Panamera 4
E-Hybrid

ⓒ 김주원
럭셔리한 승차감과 역동성을 겸비한 스포츠 세단, 파나메라는 끊임없이 진화해왔다. 2.9리터 V6 트윈 터보 엔진과 전기 모터를 결합해 최고 출력 462마력을 내며, 최고 속력은 278km/h에 달하고, 정지 상태에서 100km/h까지 가속하는 데 소요되는 시간은 4.6초에 불과하다. 럭셔리 스포츠 세단의 정석이라 할 만한 성능이다.
공유하기
링크가 복사 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