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신규철

The method of trip in Gongju
공주 원도심 여행법

계룡산 산자락이 걸쳐 있고 금강이 가로지르며 가는 곳마다 역사가 켜켜이 쌓인 도시. 서울을 출발해 기차로 1시간, 버스로 1시간 30분이면 닿는 공주에서 하루 또는 1박 2일 동안 살아보듯 여행하는 몇 가지 방법.

박진명
사진 신규철

공주의 첫 인상을 결정지을 점심 식사 장소로는 ➊곰골식당을 골랐다. 오래된 한옥에서 생선구이와 숯불돼지석쇠구이를 선보이는 곳. 노릇노릇 하게 구운 생선에 어묵조림, 미역줄기무침, 콩나물 무침, 두부조림 등 식당에서 직접 만든 밑반찬까지 푸짐한 상차림에서 공주의 인심이 느껴진다. 숯불에 구워 불향이 매력적인 짭쪼름하고 쫄깃한 석쇠구이 역시 밥도둑이다.
곰골식당에서 ➋제민천까지 도보로 3분. 원도심에서는 어디를 가든 제민천을 거치지 않는 법이 없다. 제민천은 공주 금학동에서 발원해 금성동의 금강을 유입되는 4.2킬로미터의 생태하천이다. 제민천변 양옆으로 공주목 관아, 충청감영 등 고려와 조선 시대의 주요 관청부터 공주시청, 공주고등학교, 공주여자고등학교, 공주의료원 등의 공주의 근대를 연 주요 시설까지 모두 이곳을 중심으로 들어서 있다. 교육의 도시라 불리던 공주로 유학 온 하숙생이 자리를 잡은 곳도 제민천.

제민천을 걷다 보면 마을과 잘 융화된 웅장한 건물이 나온다. 공주 지역의 문화를 개발하고 콘텐츠를 제작하는 로컬 기업 마을호텔이 운영하는 ➌카페프론트다. 건물 전체를 호텔 콘셉트로 운영하고 있는데, 카페는 1층에 있다는 이유로 ‘프론트’라는 이름을 얻었다. 공주에서 로스팅한 원두를 사용하고 지역에서 나는 밀로 디저트를 만든다. 프론트 옆에는 본래 수선집이었던 구옥을 고쳐 문을 연 카페 및 전시공간 ‘수선집’이, 건물 3층에는 동네 책방이자 지역 출판사 ‘블루프린트북’이 자리 잡고 있다. 한 곳에서 다양한 콘텐츠를 즐길 수 있다는 것이 가장 큰 매력.

반죽교를 건너 죽 걷다 보면 중동사거리가 나온다. ➍중동성당에 닿기 위해 가파른 빨간 벽돌의 계단을 올랐다. 중동성당은 공주를 대표하는 성당이자 이 지역 최초의 성당이다. 중세 고딕 양식의 성당은 최종철 마르코 신부가 서울의 약현성당을 모델로 직접 설계했으며, 1998년 충청남도 기념물 제142호로 등록되었다. 성당 내부는 주일 미사 시간(매주 토요일 오후 4시, 5시 30분, 일요일 오전 10시 30분)에만 개방한다.
해가붉어지면 ➎공산성으로 발길을 서두르자. 마을 전체가 노을로 물드는 풍경을 놓치긴 아쉬우니까. 공산성은 백제 시대의 수도 공주를 지키던 산성으로, 조선 시대까지 지방 행정의 중심지였다. 2.2킬로미터 길이의 성벽 둘레를 따라 걸어보자. 성문을 들어가 왼쪽으로 걷다 보면 금강이, 오른쪽으로 걸어가면 마을 전체가 내려다보인다.

공주 원도심 여행법

The method of trip in Gongju

추천 매거진

Place

2022.06.30

강화지앵 추천 투어

#로컬여행 #강화여행 #협동조합청풍

People

2021.07.07

일상을 여행답게, 여행을 더 여행답게

#제주 #투어라이드 #판교

Place

2022.02.08

일본 테마 여행을 말하다

#일본여행 #일본테마여행 #포스트코로나

Product

2022.02.15

여행지에서 만나는 로컬 숍, 로컬 푸드

#로컬여행 #로컬푸드 #로컬브랜드

People, Place

2022.09.14

‘역(Yeok)’이 말하는 업사이클링의 가치

#업사이클링 #부암동 #봉제클래스

Photo

2021.06.29

체크인 후에

#호텔 #객실 #창밖풍경 #여행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