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가포르 키비주얼

 

Made in Singapore
메이드 인 싱가포르. 싱가포르만의 매력 찾기 여행

동네 구멍 가게의 칵테일, 세계 최대의 조류 공원, 공항에서의 산림욕. 색다른 여행의 영감을 전달하는 싱가포르만의 매력 찾기.

글과 사진 허태우
취재 협조 싱가포르관광청

로컬처럼 먹고 마시다
Eat&Drink

스케일드 바이 아 후아 Scaled by Ah Hua
최근 미식의 거리로 뜨고 있는 잘란 베사르(Jalan Besar)의 주인공은 단연 스케일드 바이 아 후아 켈롱이다. 싱가포르 북쪽 해안에 있는 양식장인 아 후아 켈롱에서 해산물을 바로 공수해 조리하는 팜투테이블 레스토랑. 수입 해산물에 익숙한 현지인에게 미식의 새 지평을 열어준 곳이라 할 수 있다. 인더스티리얼 스타일의 소규모 레스토랑에서 내는 해산물 요리는 다채롭고 맛깔스럽다. 농어, 병어, 홍합, 새우 등의 신선한 식자재가 인도식 커리, 한국식 튀김, 중국식 볶음, 이탈리아식 파스타로 조리되어 등장한다. 향신료를 과하게 사용하지 않고 해산물 본연의 맛을 잘 살려 깊은 풍미를 뽐낸다. 버터에 구운 꽃빵과 XO소스 감자구이 같은 사이드 요리도 별미. 과거 싱가포르의 겔랑(Geylang)이나 리틀 인디아(Little India)의 호커 센터에서 이름을 날리던 노포의 음식이 동시대 싱가포르 스타일로 재해석되어 등장한 듯하다. 

스케일드 바이 아 후아 : www.scaled.sg

더 드래곤 챔버 The Dragon Chamber
문을 열고 들어가면 손님 한 명 없는 깔끔한 전통 커피집 코피티암(kopi tiam)이 나온다. 당황하지 말고 직원의 눈짓에 따라 카운터 옆의 음료 냉장고를 열고 들어가자. 기괴한 분위기의 복도가 나오고, 그 끝의 문을 열고 들어가야 더 드래곤 챔버 레스토랑이다. 은밀한 도박장과 DJ 클럽을 섞어 놓은 분위기의 이곳은 강렬한 중국 요리가 주특기다. 그러니 메뉴판의 설명을 잘 살펴보고 주문하자. 톡 쏘는 사천식 매운 향신료, 콧속을 자극하는 트러플, 뭉근하게 배어든 허브 향 등 자극적 요소가 언제 어디에서 튀어나올지 모른다. 금눈돔 찜이나 랍스터 튀김처럼 고가의 요리도 있고, 악어의 발과 성기 같은 당황스러운 식자재도 있다. 제대로 식사를 마친 후에는 숨은 미식의 취향을 발견하게 될지도. 

더 드래곤 챔버 : www.thedragonchamber.com

코코넛 클럽  Coconut Club
미쉐린 가이드 싱가포르의 빕 구르망(45싱가포르달러 이하 식사)에 선정된 말레이시아 전통 요리 나시 르막(nasi lemak) 전문 레스토랑이다. 대부분의 식자재를 싱가포르 현지 업체에서 공급받고, 뛰어난 조리법으로 나시 르막의 수준을 한 단계 올렸다고 평가받는다. 2022년 캄퐁 글램(Kampong Glam)의 비치 로드(Beach Road)에 2층 전통 가옥을 개조해 2호점을 오픈했다. 햇살이 비치는 중정과 파스텔톤 컬러가 화사한 느낌을 전달하는 새 레스토랑은 평일 점심에도 빈 자리가 없다. 이곳의 시그너처 요리는 역시 나시 르막. 치킨, 소고기, 생선의 세 가지 스타일이 준비되어 있으며 매콤한 삼발 소스가 입맛을 돋운다. 여기에 닭튀김 아얌 고렝(ayam goreng)이나 동남아시아식 어묵인 홈메이드 오타(homemade otah)를 곁들여 먹으면 훌륭한 싱가포르 말레이식 식사가 완성된다. 마무리로는 코코넛 셰이크를 추천. 

코코넛 클럽 : www.thecoconutclub.sg

마마 디암 Mama Diam 
마미 디암은 한때 싱가포르의 동네마다 한두 개씩 있던 구멍가게를 지칭하는 말로, 현지인에게는 어린 시절의 추억이 가득한 곳. 마마 디암은 이처럼 향수를 자극하는 가게의 뒤편에 숨어 있는 스피크이지 바다. 빈티지 진열대 벽장을 열고 들어가면 나타나는 심플한 인테리어의 바에는 왁자지껄한 대화가 넘친다. 열정적인 바텐더가 조제하는 칵테일 또한 현지인의 추억을 소환하기에 충분하다. 코피와 알코올을 섞은 코피 치노(Kopi Cino), 럼과 (싱가포르 국민사탕) 화이트 래빗 캔디 밀크로 만든 차일드후드 딜라이트(Childhood Delight), 추억의 OKI의 깡통에 위스키와 밀크티를 담은 차이 타릭 브루스(Chai Tarik Brews) 등 위트 있는 라인업. 이런 분위기와 콘셉트 덕분에 단숨에 싱가포르 사람들의 인기 스피크이지 바로 자리 잡았다고. 최근 마마 디암의 주인은 선택 시티(Suntec City) 쇼핑몰에도 색다른 콘셉트의 바 겸 레스토랑 신테시스(Synthesis)를 오픈했다. 힙한 라운지 클럽과 오래된 동네 한약방이 뒤섞인 곳. 오픈하자마자 또 다시 현지인의 입소문에 오르고 있다. 

마마 디암 : www.mamadiamsg.com

가족과 함께 즐기다
Attraction

버드 파라다이스 Bird Paradise 
오랫동안 싱가포르의 관광 명소로 각광받은 주롱 새공원 (Jurong Bird Park)은 이제 잊자. 만다이 야생동물 공원 (Mandai Wildlife Reserve)의 버드 파라다이스(Bird Paradise)가 새롭게 오픈했으니 말이다. 이곳은 기존의 싱가 포르 동물원(Singapore Zoo), 나이트 사파리(Night Safari) 등을 통합해 지속 가능한 초대형 야생동물 공원을 만들려는 만다이의 첫 번째 결실이다. 17헥타르 면적의 부지에 400여 종의 조류 3,500여 마리가 살고 있는데, 주롱 새공원의 새도 모두 이주해왔다. 그중 24퍼센트가 멸종 위기에 처해 있다고. 즉, 이곳은 세계 최대 규모의 조류 동물원이자 그들의 생존을 돕고 치료하는 보호 센터다. 실제로 시설 내에는 조류의 치료와 재활, 번식을 돕는 전문 병원을 운영 중이다. 체계적으로 구획된 공간에서 만나게 되는 다양한 새들은 흥미진진함 그 자체다. 펭귄 서식 구역인 펭귄 코브(Penguin Cove)에는 황제 펭귄과 젠투 펭귄이 살고, 크림슨 웻랜드(Crimson Wetlands)에서는 플라멩고를 포함한 붉은색의 새들이 이리저리 무리 지어 다닌다. 전문 가이드 투어와 새 먹이 주기 프로그램에 참여해 새들과 친밀감을 나누는 기회도 가져보자. 

버드 파라다이스 : www.mandai.com/ko

더 팔라완 @센토사 The Palawan @Sentosa
센토사섬의 팔라완 해변이 또 한 번 업그레이드됐다. 레저와 휴식 그리고 먹고 즐길 것까지 가족 친화형 어트랙션을 추가한 더 팔라완 @센토사 덕분이다. 백사장과 야자수 사이의 빈 곳을 채워주는 새로운 시설은 연령대별 취향에 맞춰져 있다. 18홀 미니 골프 코스 울트라골프(UltraGolf), 어린이를 위한 비치 클럽 스플래시 트라이브(Splash Tribe), 인피니티풀을 갖춘 테라스 비치 클럽 +트웰브(+Twelve), 세계 각국의 길거리 음식이 모인 더 팔라완 푸드 트럭(The Plalawan Food Trucks) 등. 센토사섬의 리조트를 벗어나고픈 가족 여행객의 일정을 알차게 책임져 줄 만하다.

더 팔라완 @센토사 : www.thepalawansentosa.com

도심의 자연 속에서 머물다
Stay

파크 로열 컬렉션 피커링 Park Royal Collection Pickering 
싱가포르의 자연 친화적 건축을 대표하는 호텔. 2013년 오픈 당시 지속 가능한 디자인과 운영 정책으로 큰 반향을 일으켰다. 열대 정원을 빌딩 전체에 두른 듯한 외관부터 이곳의 가치를 확실하게 드러낸다. 4개 층으로 구성된 녹색 정원의 전체 규모는 1만 5,000제곱미터에 이르며, 옥상의 어반 팜(Urban Farm)에서는 식자재로 활용할 수 있는 50종의 식물을 기른다. 건물 전면의 창문을 통해 빛을 수용하는 덕분에서 어느 곳에서나 개방감이 뛰어나다. 태양열 에너지를 적극 사용하고 빗물을 받아서 재활용하는 등 지속 가능성을 위한 세심한 관리도 돋보인다. 입구에서 로비, 객실로 이어지는 유기적 디자인도 매력적인 요소. 정원 속에 자리한 야외 인피니티 풀은 마치 도심 속의 오아시스 같다. 

파크 로열 컬렉션 피커링 : www.panpacific.com

새롭게 싱가포르를 경험하다
Activity

Singapore Sidecar 싱가포르 사이드카
베스파의 사이드카에 앉아 바람을 가르며 싱가포르를 질주해보자. 독특한 시선으로 도심을 살펴볼 수 있는, 아마도 가장 신나는 방법일 것이다. 사이먼 웡(Simon Wond)이 이끄는 이 프로그램은 ‘트립 어드바이저’에서 싱가포르 베스트 투어로 몇 차례 선정되기도 했다. 싱가포르의 문화유산, 박물관과 미술관, 미식과 음주 등을 경험하는 다양한 테마로 진행되며, 맞춤 투어도 가능하다. 각 장소를 방문할 때마다 드라이버가 관련 역사와 문화를 상세히 안내해주고 기념사진도 촬영해준다. 특히 스카이라인의 현란한 조명을 받으며 달리는 야간 투어는 탑승자를 저절로 환호하게 만든다. 소형 반려견은 무료로 함께 탑승할 수 있다. 

싱가포르 사이드카 : www.sideways.sg

포레스트 테라피 Forest Therapy
인공의 숲도, 자연의 숲도 괜찮다. 산림 치유 가이드 유민 얍(Youmin Yap)의 목소리에 맞춰 몸의 긴장을 풀고 마음을 열면 감각이 확장되는 것만 같다. 자연과 연결된 나를 발견하는 순간. 명상과 산책, 때로는 요가가 결합된 포레스트 테라피는 빡빡한 일상 속에서 몇 시간만이라도 온전한 휴식을 되찾도록 도와준다. 한 잔의 차로 마무리하면 잡념이 사라지듯 개운함을 느낄 수 있을 것. 프로그램은 싱가포르 보태닉 가든(Singapore Botanic Garden) 같은 야외는 물론 창이국제공항 안의 시세이도 포레스트 밸리(Shiseido Forest Valley)처럼 나무가 존재하는 독창적 공간에서 진행되기도 한다. 

포레스트 테라피 : xiunatureconnections.com

추천 스토리

People, Place

2023.11.09

꿈꾸는 여행지로의 체크인

#연남동 #독립서점 #여행책방

Place

2023.06.20

새로운 목적지를 탐색합니다

#지속가능한여행 #이주의데스티네이션 #여행지추천

People

2021.07.12

김민지의 자연 친화적 활동 방식

#인터뷰 #아웃도어 #산타민지

추천 여행

스테이
남해
[남쪽집] 남해, 느린 여행자가 머무는 집

By 남쪽집

판매가 187,000

스테이
안동
[스테이 고이] 안동 한옥 스테이에서 누리는 여유

By 스테이고이 안동

판매가 209,000원~

클래스
서울
[블레싱보] 보자기 업사이클링 포장법 클래스

By 블레싱보

판매가 48,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