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박신우

Local’s Locations in Jeju
제주로 온 사람들

EP3. 밤수지맨드라미 (이의선)

우도에 책방은 열게 된 계기 (이의선) 제일 중요한 하나는 그거였어요. 저희가 어떤 장사? 뭐 이런 가게를 할 자신은 사실 진짜 없었거든요. 할 생각도 없었고. 하게 될 줄은 아예 생각도 안 했으니까. 그래서 가장 사람이 적게 올 것 같은 게 바로 책방이 아닐까. 대신에 ‘우리가 늘 가고 싶은 곳이 책방일 거야’라고 생각했던 거죠. 그리고 우도에 살면서 저희가 항상 가고 싶었던 곳이 책방이었기 때문에, 우리가 열자라고.

제주에서 살면서 꼭 필요한 것 (이의선) 살아보니깐 그런 것 같아요. 내려놓아야 할 것들이 생기는 것 같아요. 저희는 특히 제주에서도 우도에 살고 있기 때문에 기다려야 하는 게 많아요. 예를 들어서 택배처럼. 대개 하루면 오는 그런 것들을 기다릴 줄 알게 되고, ‘3일이 걸리고 4일이 걸려도 오면 오겠지’ 하는 그런 생각과 여유로움, 그런 마음을 잊고 있던 것 같아요.

우도를 잘 여행하는 법 (최영재) 하루 자고 가셨으면 좋겠어요. 왜냐면 제가 신안 쪽인가, 우이도라는 작은 섬이 있는데 한번 가봤어요. 그 섬이 너무 궁금해서. 그때 기억이 되게 선명하거든요. 아무도 없어요, 그냥. 적막하고. 내가 진공상태에 포장된 느낌처럼. 그런데 거기에서 평화를 느꼈고, 좀 낯설지만 내 숨소리까지 들릴 정도로 너무 좋더라고요. 그런 감정과 기분이, 우도에서 배가 떠나고 저녁이 되면서부터 느껴지더라고요. 우도에서는 그냥 2시간 오토바이 타고 한 바퀴 빙 도는 것도 좋지만, 나중에 또 오셔서 꼭 하루는 묵고 가셨으면 좋겠고, 걷다가 오토바이 타다가 책방 보이면 들어와서 책도 보고 가는 거죠, 인사도 하고. 그럼 또 다음에 오면 책방 들르고 그러면 되는 거죠. 주무시고 가시라.

‘어쩌면 우리나라에서 가장 먼’ 우도 유일의 책방으로, 작은 카페도 겸한다.

bamsuzymandramy.bookstore

추천 매거진

Place, Photo

2020.07.29

서던 캘리포니아의 환상과 현실 사이에서
Place

2022.07.22

일주일간의 말라마 하와이 : 하와이 아일랜드

#지속가능한여행 #하와이아일랜드 #말라마하와이 #오아후

Place, Photo

2020.07.29

소비에트 연방 그후, 벨라루스와 우크라이나

#사진여행 #소비에트연방그후

Place, Product

2022.06.14

타이칸 4 크로스 투리스모로 떠나는 지속 가능한 어드벤처

#지속가능한여행 #포르쉐전기차 #타이칸4CT

People

2020.07.29

박찬일과 박준우 인터뷰
Place

2021.09.02

의식 있는 여행자를 위한 태평양의 에코 리조트

#리조트 #태평양 #친환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