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김은빈

Gastro Tour in Jecheon
제천 가스트로 투어

빨간오뎅
DESSERT

언제부턴가 제천하면 ‘빨간오뎅’이 연관 검색어처럼 따라붙기 시작했다. 현지인이 즐겨 먹던 길거리 음식이 전국적으로 유명해진 데에는 올해로 16회를 맞은 제천국제음악영화제의 힘이 컸다. 영화제를 즐기기 위해 전국에서 온 방문객이 극장 인근에서 파는 빨간오뎅을 맛보면서 제천의 명물로 알려지기 시작한 것.

빨간오뎅 역시 맵고 자극적인 맛으로 겨울을 견디던 제천의 전통 식문화에서 그 유래를 찾을 수 있다. 흔히 먹는 사각 어묵을 꼬치에 끼워 고추장 양념에 자작하게 졸인 뒤 송송 썬 파를 얹은 음식. 빨간오뎅은 작년 겨울 제천시가 처음으로 선보인 ‘핫앤스파이시 푸드페스티벌’에서 매운돼지갈비찜, 핫불고기, 불닭치킨 등과 함께 한 자리를 차지했을 뿐 아니라, 빨간오뎅 빨리 먹기를 겨루는 ‘빨간오뎅 푸드파이트 대회’도 열렸다.

오늘날 제천에서 빨간오뎅을 맛볼 수 있는 곳은 약 15곳, 그중 전통시장이 모여 있는 도심 일대에 7곳이 있다. 오늘의 목적지는 내토전통시장 한가운데에 위치한 외갓집이다. 1970년대 처음 형성된 내토전통시장은 지금도 여전히 활기 넘치는데, 외갓집 앞은 특히 더 그렇다. 어묵판 주위의 인파를 뚫고 자리를 잡으니 주인이 어묵을 건져 양념 국물을 한 번 떠 끼얹고 파를 뿌려 건넨다. 적당히 매운 양념이 어묵에 감칠맛을 더해 묘하게 중독적인 맛이다(이 양념에도 당연히 황기가 들어간다!). 제천 사람이 타지에 머무르다 돌아오면 가장 먼저 찾는 이유를 알 것도 같다. 빨간오뎅 외에도 물오뎅이라 부르는 일반 어묵과 어묵 튀김을 포함한 각종 튀김을 맛볼 수 있다.

외갓집 / 충북 제천시 풍양로17길 7 / 9:00~19:00

추천 스토리

Place

2020.07.29

인도네시아 발릭파판 48시간 여행
People, Place

2024.05.23

계절과 자연을 담은 채소의 세계, 마하키친

#비건맛집 #마하키친 #스페인음식 #비건쿠킹클래스

Product

2020.07.29

자연에 다가서는 가장 혁신적인 드라이빙

#자동차여행 #포르쉐 #하이브리드

추천 여행

스테이
양양
[스테이다정다감] 아이들을 위한 진심이 담긴 양양 독채 스테이

By 스테이다정다감

판매가 400,000원~

해외 투어
규슈
[규슈 올레] 미야마·기요미즈야마 코스 당일 트레킹 투어

By 엔타비글로벌주식회사

판매가 85,000원

스테이
제주
[코다 2] 1인 여행자를 위한 제주 독채, 피아노의 숲

By 코다

판매가 110,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