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신규철

One Week with Mālama Hawai‘i
일주일간의 말라마 하와이 : 하와이 아일랜드

하와이의 자연과 사람, 문화에 한 발 더 다가가는 지속 가능한 여행, 1말라마 하와이를 경험하다

표영소
사진 신규철
취재 협조 하와이관광청 www.gohawaii.com/kr , 하와이안항공 www.hawaiianairlines.co.kr

1 하와이관광청에서 진행하는 캠페인. 하와이어로 ‘배려하다, 돌보다’는 뜻의 하와이어 ‘말라마(Mālama)’에 담긴 의미대로 하와이의 자연과 문화, 사람을 배려하는 여행을 제안한다.

지속 가능한 만타레이 스노클링

카우나오아 베이(kaunaʻoa Bay)는 하와이 아일랜드에서 보기 드문 백사장 해변을 품고 있다. 고운 모래밭이 완만한 포물선을 그리며 길게 이어지고, 리드미컬하게 밀려드는 파도는 더없이 잔잔하다. 물가에 머무르던 이들이 하나둘 자리를 뜰 무렵, 해변 한쪽에 작은 무리가 형성된다. 2‘만타레이와 함께 달빛 수영(Manta Ray Moonlight Swim)’을 즐기려는 이들이다. 
만타레이 애드버킷츠(Manta Ray Advocates)에서 운영하는 만타레이 투어는 하와이 아일랜드 내 여느 업체가 제공하는 액티비티와 다르다. 섬 내에 만타레이 관련 액티비티 전문 업체는 50여 개에 이르는데, 하나같이 모터 보트를 타고 바다로 나가는 투어를 진행한다. 배 주위로 조명을 밝혀 플랭크톤을 모으고 바닷물에 뛰어들어 이를 먹기 위해 접근해온 만타레이를 관찰하는 방법이다.

이름 그대로 ‘만타레이 옹호자’인 마르티나 윙(Martina Wing)은 이런 방식에 반대한다. “우리는 만타레이를 찾아 나서는 게 아니라, 만타레이가 다가오기를 기다릴 거예요.” 요란한 모터 소리를 내며 접근하는 대신 해안가에서 직접 헤엄쳐 만타레이 출몰 지점까지 갈 예정. 이런 투어가 가능한 것은 카우나오아 베이 끝자락에 만타레이 포인트(Manta Ray Point)가 있는 덕분이기도 하다. 하와이 아일랜드 서쪽 해안의 만타레이 관찰 스폿 3곳 중 하나인 이곳은 만타레이가 먹이를 먹으러 주기적으로 찾는 장소다. “이 신비로운 해양 생명체를 가까이에서 만나는 건 아주 특별한 경험이에요. 참가자의 연령과 인원을 엄격하게 제한하고, 스노클링 유경험자에게만 추천하는 이유는 준비된 사람만이 이 투어의 의미와 진정한 즐거움을 제대로 누릴 수 있다고 생각하기 때문이죠.”

해변 한쪽, 비치 클럽에 모여 장비 착용법부터 수중 의사 소통, 안전 수칙까지 꼼꼼하게 익히는 사이 해변에 어둠이 내려앉았다. 마르티나를 따라 한 걸음 한 걸음 밤바다로 들어간다. 의지할 것이라곤 머리 위 보름달과 앞사람 등에 달린 안전 조명의 파란 불빛이 전부인 탓일까. 마치 중대한 임무를 맡은 정예 요원이라도 된 진지한 기분이다.
만타레이 포인트 주변을 둥둥 떠다닌 지 30여 분. 몇 년 전 시애틀 샌환 제도(San Juan Islands)에서 고래 관찰 투어에 참여했다가 끝내 고래를 보지 못한 기억이 떠오를 때쯤 만타레이 한 마리가 갑자기 시야에 들어온다. “와우!” 수중으로 동시다발적 감탄사가 퍼진다. 정작 주인공은 관객의 유무는 안중에도 없는 듯 식사에 몰두한다. 만타레이가 우아한 날갯짓으로 360도 회전하며 코 끝을 스쳐 지날 땐 혹시 방해라도 될까 숨을 한껏 참는다. 보고 또 봐도 지루해지지 않는 광경이라는 마르티나의 말은 사실이다. 그녀가 25년째 만타레이의 매력에 빠져 있는 이유는 굳이 묻지 않아도 될 듯하다.


수중 촬영가이자, PADI 마스터 다이버 강사, 해양 교육 전문가로 하와이 아일랜드에서 30년간 만타레이를 관찰해온 제임스 윙(James Wing)과 그의 아내 마르티나가 운영하는 업체. 마누아케아 비치 호텔과 파트너십을 맺고 지속 가능한 만타레이 관찰 투어를 운영한다. mantarayadvocates.com

일주일간의 말라마 하와이 : 하와이 아일랜드

One Week with Mālama Hawai‘i

추천 매거진

People, Place

2022.11.02

업사이클드 뷰티의 시대

#지속가능한뷰티 #업사이클드 #농산물화장품

People

2022.02.09

만약 우리에게 버터가 없었다면

#로컬여행 #수제버터 #버터팬트리

Place

2021.05.12

부산 빈티지 여행

#부산 #여행 #빈티지

People

2021.07.12

김민지의 자연 친화적 활동 방식

#인터뷰 #아웃도어 #산타민지

Place, Photo

2020.07.29

남극에서 들려온 이야기
Place, Photo

2022.07.12

하일랜드 풍경의 맛

#스코틀랜드 #위스키 #하일랜드